테오도어 아도르노 : 20세기의 시대적 상처를 껴안은 철학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