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작년도 : 2019년 | 고화질
  • 지원사항 :
어펙트(Affect) 이론 입문
철학은 새로운 이름을 붙임으로써 사유의 지각에 변동을 일으키고 새로운 지평을 연다. 우리 시대에 등장한 새 이름 중 하나가 바로 어펙트(Affect)이다. 그 계보를 추적함으로써 우리는 새로운 개념으로 기존의 사유를 읽는 동시에 그것을 이용해 열어갈 새로운 사유가 무엇인지를 묻는다.
    • 수강료
    • 강좌구성
    • 적립금
    • 강좌교재
    • 수강기간
    • 49,000원
    • 총  6강  |  24교시  |   11시간 44분
    • 적립5% : 최대2,450 원   
    • 강의록 제공  
    • 6개월
  • 강사 : 최진석
들뢰즈가 스피노자에게서 끄집어내어 새로운 생명력을 부여한 Affect, 들뢰즈 연구자들의 범주를 넘어 우리 시대의 새로운 공용어로 자리잡고 퍼져 가고 있다. 최진석은 Affect의 계보를 추적하며 Affect가 무엇이고 무엇이 아닌가를 밝힘으로써 Affect와 함께 새로운 사유의 가능성을 열어 보인다. Affect는 개념이 아닌 작용이며, 객체 사이의 인과가 아니라 내재적이고 능동적인 변용이다. 우리는 이를 통해 비유기체적이고 비인간적인 생성의 가능성을 포착하게 된다.

어펙트(Affect)라는 유령


어느샌가 인문학과 사회연구, 예술비평의 전 분야에서 새로운 단어가 출몰하고 있다. 그러나 그것은 개념으로서 규정되지 않고 명백히 해명되지도 않은 채 쓰이고 있다. 마치 유령처럼 우리 곁에 나타난 Affect는 도대체 무엇인가. 정동 또는 감응으로 번역되는 이 Affect라는 단어는 어째서 지금 우리 곁에 나타난 것일까. 

최진석의 이 강좌는 Affect가 무엇이고 무엇이 아닌지를 해명하며 그 사상적 계보를 추적함으로써 그 가능성의 지평을 펼쳐 보이려는 시도이다. 이미 『감응의 정치학』​으로 Affect를 통해 나아갈 수 있는 새로운 영토를 보여준 최진석은, 이 강좌에서는 계보학적인 방식으로 우리를 Affect의 사유에 초대하고 있다.  


스피노자로부터 들뢰즈까지


Affect에 대한 논의는 스피노자와 들뢰즈를 떼어놓고 생각할 수 없다. 그러나 최진석은 프로이트와 베르그손, 하이데거와 클로소프스키 등, 잘 언급되지 않는 다른 계보까지 우리 앞에 펼쳐 놓는다. 우리는 이 과정에서 이미 존재하는 계보를 따라가는 것이 아니라 Affect라는 열쇠를 통해 발굴한 새로운 계보를 만나게 된다.  

이 계보를 통해서 우리가 알게 되는 건, 기존의 틀 안에서 사유될 수 없는 것을 사유하려는 시도이다. Affect는 개념화될 수 없는 작용이지만, 주체와 객체 사이의 외적 작용이 아니라 내재성의 능동적인 변용이다. 이는 의식, 주체, 유기체 등 근현대 철학을 옭아매던 범주들을 빗겨나가며, 생성을 위한 사유, 즉 변혁과 이행을 위한 새로운 사유의 실마리를 제공한다. 강연자의 감응의 정치학』은 아마도 이 계보를 통해 얻은 가능성의 실천일 것이다. 


지금 우리에게 Affect란 무엇인가


최진석은 단순히 Affect의 개념을 이해시키는 것이 아니라, 그 이해가 우리 안에서 작동하도록 우리를 그 사유로 초청한다. 그래서 이 강의는 한편으로는 해명이지만, 동시에 작용이고 변용이며 사건을 의도하고 있다. 강의를 통해 새로운 Affect가 형성되고 작동되기를, 공동체(꼬뮨) 내부에서 일어나는 변용으로서 체험할 수 있기를 바라기 때문이다. 따라서 이 강의는 지식을 전달하려는 것을 넘어 움직이는 사유를 따라 함께 춤추기 위한 것이라고 할 수 있지 않을까. 따라서 우리에게 Affect란 이해해야 할 것이 아니라 작용하고 변용되기 위한 이행의 과정일 것이다. ​​​

 ​





☞최진석 선생님 강의 사전 인터뷰 바로가기: http://www.nomadist.org/s104/Interview/101616


제1강 스피노자 - 신체, 또는 영향을 주고받는 자동기계들 중에서
- 참고문헌
『감응의 정치학』(그린비, 2019)
구플레이어 고화질 일반화질 음성
  • 회 차
  • 제 목
  • 시 간
  • 보 기
  • 1교시 - 왜 Affect인가: 강의를 시작하기 전에
  • 30분
  • 1강 1교시 강의보기
  • 2교시 - 변용으로서의 Affect
  • 35분
  • 2강 2교시 강의보기
  • 3교시 - 신을 사랑한 유물론자 스피노자: 내재성의 일원론
  • 31분
  • 2강 3교시 강의보기
  • 4교시 - 감응의 비인간학: 무한한 양태와 개체의 특이성
  • 24분
  • 2강 4교시 강의보기
  • 주요내용
  • - 비개념적인, 내재적인 변용으로서의 affect
    - 능동성과 수동성
    - 양태들의 바다
    - 코나투스, 욕망, 특이성
  • 1교시 - 스피노자의 자동기계: 프로이트와의 접점
  • 45분
  • 2강 1교시 강의보기
  • 2교시 - 코기토와 무의식: 정신분석의 탄생
  • 26분
  • 3강 2교시 강의보기
  • 3교시 - 억압, 꿈, 무의식, 욕망: 꿈 작업의 분석
  • 28분
  • 3강 3교시 강의보기
  • 4교시 - 무의식과 리비도: 감응으로서의 무의식
  • 23분
  • 3강 4교시 강의보기
  • 주요내용
  • - 자동기계(오토마톤)
    - 개체화: 운동과 정지의 비율
    - 코기토, 의식, 주체성
    - 무의식, 꿈, 광기
    - 꿈의 해석
    - 리비도
  • 1교시 - 시계와 시간: 근대와 시간의 양화
  • 27분
  • 3강 1교시 강의보기
  • 2교시 - 근대적 세계관의 형성: 시간의 공간화
  • 18분
  • 4강 2교시 강의보기
  • 3교시 - 내적 시간과 지속: Affective한 시간
  • 17분
  • 4강 3교시 강의보기
  • 4교시 - 기억과 베르그손의 형이상학
  • 31분
  • 4강 4교시 강의보기
  • 주요내용
  • - 시간
    - 객관적 시간
    - 내적 시간
    - 체험, 기억, 과거
    - 지속으로서의 과거
  • 1교시 - 하이데거의 니체 읽기: 니체라는 문제
  • 35분
  • 4강 1교시 강의보기
  • 2교시 - 힘으로서의 의지
  • 38분
  • 5강 2교시 강의보기
  • 3교시 - 감응으로서의 의지
  • 30분
  • 5강 3교시 강의보기
  • 4교시 - 기분의 해석학, 현존재의 존재론: 대지의 분위기
  • 27분
  • 5강 4교시 강의보기
  • 주요내용
  • - 힘에의 의지
    - 힘으로서의 의지
    - 의지, 의욕, 능력
    - 현존재의 존재론
    - 기분
    - 분위기
    - 대지
  • 1교시 - 클로소프스키, 기인 혹은 광인
  • 30분
  • 5강 1교시 강의보기
  • 2교시 - 니체 읽기: 충동과 기호의 사유
  • 53분
  • 6강 2교시 강의보기
  • 3교시 - 고통과 신체: 현대의 반인간주의적 사유
  • 19분
  • 6강 3교시 강의보기
  • 4교시 - 충동의 존재론과 감응
  • 26분
  • 6강 4교시 강의보기
  • 주요내용
  • - 영향사: 사드와 초현실주의, 니체
    - 충동의 기호학
    - 고통과 신체
    - 반인간주의
  • 1교시 - 스피노자적 환경: 내재성으로의 길
  • 42분
  • 6강 1교시 강의보기
  • 2교시 - 내재성의 평면: Affect의 위상
  • 29분
  • 7강 2교시 강의보기
  • 3교시 - Affect의 응결과 사건
  • 21분
  • 7강 3교시 강의보기
  • 4교시 - 예술을 통해 본 Affect의 응결
  • 19분
  • 7강 4교시 강의보기
  • 주요내용
  • - 스피노자적 환경
    - 주체의 철학과 타자의 철학
    - 타자의 초월성(레비나스)
    - Affect의 응결
    - 사건
최진석 (이화여대 연구교수)

수유너머104 회원. 러시아인문학대학교 문화학 박사. 이화여대 연구교수. 정통을 벗어난 이단의지식, ‘잡종적글쓰기에 관심이 많다. 잡학다식으로 살아왔고, 앞으로도 그럴 생각이다. 이 공부길에서 수유너머의 친구들이 ()친절한 동반자들임에 늘 감사해 한다. 그렉 램버트의 누가 들뢰즈와 가타리를 두려워하는가?, 미하일 리클린의 해체와 파괴를 번역했고, 불온한 인문학등을 함께 썼다.

- 저서
『감응의 정치학』(그린비, 2019)
『민중과 그로테스크의 문화정치학:미하일 바흐친과 생성의 사유』(그린비,2017)
『국가를 생각하다』(공저, 북맨토, 2015)
『 휘말림의 정치학』(공저, 그린비, 2012)
『불온한 인문학』(공저, 휴머니스트, 2011)

- 역서
『레닌과 미래의 혁명』(루이 알튀세르 저, 그린비, 2008)
『해체와 파괴』(미하일 리클린 저, 그린비, 2009)
『러시아 문화사 강의』(니콜라스 르제프스키 저, 그림비, 2011)
『누가 들뢰즈와 가타리를 두려워하는가?』(그렉 램버트 저, 자음과 모음, 2013)
 
  • 번 호
  • 제 목
  • 작성자
첫페이지 입니다    1    끝페이지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