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
신족과 거인족의 투쟁 Ⅴ
플라톤과 니체의 대결
이 강의는 플라톤으로 대변되는 신족과 니체로 대변되는 거인족의 투쟁 중 니체가 플라톤과 대결하는 국면들을 다룬다. 전반부에서는 <신족고 ㅏ거인족의 투쟁 IV> 중 플라톤에 대해 배운 부분을 복습하고 후반부에서는 니체의 텍스트들에서 발췌한 글들을 가지고서 논의한다.
수강료 : 49,000원 (적립5% : 최대2,450 원)
베스트 강사전 이정우 : 41,650원 
강사 : 이정우
구성 : 총 18강
교재 : 강의록 제공
수강 기간 : 6개월
지원사항 :
총 6명 참여
 
구미선 님
윤미숙 님
홍승우 님
이 강의는 플라톤으로 대변되는 신족과 니체로 대변되는 거인족의 투쟁을 다룬다.
이전 강의 <신족과 거인족의 투쟁 I : 소피스테스 이야기> 에서는 「소피스테스」 편을 중심으로 플라톤의 존재론을 정리했다. 이번에는 니체가 플라톤과 대결하는 국면들을 다룬다.
전반부에서는 플라톤에 대해 다시 한번 복습하고 후반부에서는 니체의 텍스트들에서 발췌한 글들을 가지고서 논의한다.

플라톤의 대화편「소피스테스」中    

 “그렇다면 이제 우리가 길을 잃어버린 것 같습니다.
하니 이제 그대들이 이 존재라는 표현으로 무엇을 이해하려는지 우리에게 설명해주시오.
그대들은 그 뜻하는 바에 매우 친숙해져 있을 것이고, 사실 우리 자신도 지금껏 그러하다고 믿어왔었소. 하나 지금에 와서 이렇게 당혹감에 처해있습니다.”
신족은 플라톤에서 헤겔에 이르는 전통 존재론을 말하며, 거인족은 베르그송, 하이데거, 들뢰즈, 데리다 등 니체 이후의 현대 존재론을 말한다. 이들 신족과 거인족의 대결은 곧 ‘이데아’와 ‘시뮬라크르’의 대결로 볼 수 있다. 이 강의는 신족과 거인족, 이데아와 시뮬라크르의 대결을 통해 존재론의 핵심 문제들을 다루는 시간이다.
       


피곤한 플라톤~
플라톤은 왜 현대 철학자들에 의해 수많은 공격을 받을까?
   

지난 강좌에서 플라톤은 니체의 공격을 받는다.
아마 앞으로도 베르그송, 들뢰즈, 하이데거 등 수많은 철학자들에 의해 공격을 받을 것이다. 플라톤이 이미 죽은 사람이라면 (담론사적으로) 안티 플라토닉한 이야기는 나올 리가 없다. 어떤 사람이 공격을 당한다는 이야기는 살아있다는, 영향력을 가지고 있다는 뜻이다. 누군가에 대한 비판, 공격은 그 사람 주의자에 대한 공격이다. 안티플라톤주의는 지금도 플라톤주의가 강력하게 존재하고 있다는 것을 증명하는 것이다.
이렇게 플라톤은 현대에도 큰 그늘을 드리우고 있다.
플라톤과 니체의 흥미진진한 대결을 살펴본다. 

제3강 소피스트에 대한 플라톤의 비판 중에서
제7강 파르메니데스의 존재론을 넘어서 중에서
제14강 이성중심주의에 대한 비판 중에서
◈ 플라톤「소피스테스」
◈『니체전집』책세상, 20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