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학이란 무엇인가? - 인문학으로 톺아보는 경제학 입문
그동안 경제학이 재미없거나 어려웠던 사람 손! 생소한 용어와 복잡한 숫자들 탓에 경제학, 하면 지레 겁먹었던 사람들, 인문학을 사랑하는 경제학자 박정호와 함께 인문학과 경제학,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아보자.
수강료 : 49,000원 (적립5% : 최대2,450 원)
강사 : 박정호
구성 : 총 8강
교재 : 강의록 없음
수강 기간 : 6개월
지원사항 :
제작년도 : 2013년 ( 고화질 )
총 9명 참여
 
최*희 님
박*결 님
문*화 님

아트앤스터디에서 처음 선보이는 경제학 강의. 어렵기만 한 기초 경제학을 각종 인문학 사례를 통해 배운다. 경제학과 인문학의 착종은 언뜻 불균질로 나아가는 것으로 보일지 모르나 경제학이 단순 숫자의 진열이 아닌 이상 인간 사회의 원리라면 그것은 즉 인문학과 공통된 영역일 것이다. 그간 감히 경제학에 입문하지 못했던 많은 이들에게 이번 강좌는 가뭄 속 단비 같은 희망이 될 것이다.

 

경제학은 왜 필요한가?

 

현대 사회에서 경제 부분이 차지하는 비중이 점점 높아짐에 따라 경제 지식은 현대인의 필수 교양으로 자리잡았다. 가계를 운영하는 과정에서, 재테크에 필요해서 혹은 자신이 종사하는 분야의 경제적 환경 변화를 이해하기 위해서 등 경제 지식을 갖춰야 할 이유는 셀 수 없이 많다.

 

하지만 경제 문제가 삶의 중요한 부분으로 부각된 것은 비단 오늘날의 일이 아니다. 동서양을 막론하고 근대를 넘어 고대에서부터 경제 문제는 우리 인류에게 아주 중요한 것이었다. 본 강좌는 이러한 사실을 설득력 있게 제시하기 위해 우리 인류의 삶의 발자취가 고스란히 남아 있는 인문학(역사, 문학, 신화, 예술 등)의 여러 분야에서 경제 원리가 어떻게 작용했는지 제시하고, 이를 통해 현대인의 필수 지식인 기초 경제 원리를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려 한다.


MoneyBlogNewz at commons.flickr.com

https://flic.kr/p/92aXq6



인문학으로 쉽게경제 읽기


하지만 중요성과는 별개로 경제학은 어렵다는 것이 일반적인 인식이다. 본 강좌는 인문학을 통해 필수적인 경제 용어 및 지식들을 소개한다. 이를 통해 우리 스스로는 인식하지 못했지만 경제 지식이 우리 삶 깊숙이 관여하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된다. , 수리적이며 복잡할 수 있는 경제 지식들을 인문학의 친숙한 사례를 통해 제시함으로써 효과적인 학습을 기대할 수 있다.

 

역사적 순간과 각 국가의 건국신화 속에서 경제 원리가 어떻게 작용하고 있었는지, 예술 작품에는 경제 원리가 어떻게 작동하고 있는지, 또 역사적 인물들은 선택의 순간에 어떠한 경제적 고민들을 하였는지를 알아감으로써 좀 더 쉽게 경제학을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복잡한 숫자와 생소한 용어. 많은 사람들이 경제학을 어려워하는 이유다. 하지만 역사, 문학, 예술, 신화 등 인문학의 여러 분야에서 경제 원리가 어떻게 작용했는지 알게 된다면 경제학의 높은 벽도 조금은 낮아 보이지 않을까.

 

 




제2강 인플레이션을 막기 위한 대비책 중에서
제5강 시장이 실패하는 요인과 대응 중에서
제7강 경제와 사회문화 현상 중에서
-『경제학자의 인문학서재』 (김훈민, 박정호 저, 한빛비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