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예술 키워드 사전
아우라에서 푼크툼까지
복잡하고 난해한 현대예술에 접근하는 스마트한 방법! 한 번쯤 들어봤음직한 현대예술의 핵심 키워드, 핵심 개념을 명확히 이해하는 것으로 첫걸음을 떼보자. 믿을 만한 길잡이 정윤수와 함께.
수강료 : 49,000원 (적립5% : 최대2,450 원)
강사 : 정윤수
구성 : 총 8강
교재 : 강의록 제공
수강 기간 : 6개월
지원사항 :
레벨 : 중급
총 12명 참여
 
이경민 님
박의신 님
채경희 님

클래식, 시대를 듣다 정윤수 | 31,800원 35%

현대 미학 : 숭고와 시뮬라크르 진중권 | 39,000원 20%

서양음악 Ⅱ : 재즈 정윤수 | 9,000원

현대미술 패러다임 패키지 | 131,300원

현대예술은 난해하다는 말을 많이 한다. 물론 현대예술이 그러한 혐의를 완전히 벗을 수는 없을 듯하다. 아도르노는 현대예술을 일러 "이해할 수 없음을 이해하는 것"이라고 했을 정도니 말이다. 그러나 어려운 것에는 마땅히 어려울 수밖에 없는 이유가 있는 법이라고 생각하면 의외로 그 난해한 방으로 들어가는 열쇠를 얻을 수도 있다. 여기 복잡하고 난해한 현대예술을 핵심 키워드로 이해하는 강좌가 있다. 좀더 깊이 있는 현대예술 공부를 위한 기초 트레이닝 과정, 최고의 트레이너 정윤수 교수와 함께한다.

현대예술의 미로를 조망하는 명쾌한 약도

현대예술의 이해를 돕기 위한 책이나 강좌는 이미 상당히 쌓여 있다. 그러나 그러한 책들이 ‘난해한’ 현대예술보다 '더' 난해한가 하면, 그저 용어의 사전적 해설이나 계보의 나열에 그치는 경우가 많다. 이 강좌는 현대예술의 중요한 ‘키워드’를 풀이하되 그것의 사전적, 역사적, 당대적 의미를 밝히고 이로써 현대예술의 복잡한 양상을 기본적으로 조망할 수 있는 개략적이면서도 명쾌한 약도를 손에 쥐는 데까지 함께 할 것이다.



Keyword 육체, 최후의 식민지
현대는 강건한 육체를 추앙한다. ‘몸짱’ 신드롬은 요즘의 풍경만이 아니라 현대라는 시스템이 요구하는 오래된 신화이기도 하다. 이 강건한 육체는 매우 정치적이며 또한 문화적이다. 이를 다룬 문화예술 작품, 예컨대 바바라 크루거, 신디 셔먼, 낸 골딘 등의 사진 작품을 차분히 살펴보면 건강한 몸에 대한 찬양이나 선망을 결코 건강하게만 볼 수 없음을 확인하게 된다.


Keyword 대중문화의 새로운 이해
대중이란 단순히 ‘많은 수의 사람’이 아니다. 대량생산과 대량소비의 시스템 안에서 살아가는 현대의 시민들이 대중이다. 이들에게 주어진 문화, 곧 대중문화는 기존의 지배적인 문화에 대하여 싸구려 취급을 받기도 했다. 하지만 대중문화 안에서 벌어지는 다양한 목소리를 귀담아 들어보면 이 문화가 곧 ‘우리의 문화’라는 것을 확인하게 된다.
 


Keyword 거대 도시와 작은 인간
20세기 중엽 이후 세계는 폭발적으로 폭발했다. 세계는 더욱 거대해지고 도시는 더욱 비대해졌다. 그러나 그 속에서 살아가는 인간은 획일과 익명의 좁은 틀 안에서 작아지고 말았다. 이 기이한 시대를 포착한 현대 예술의 중요한 결실, 즉 필립 글래스와 빌 비올라 등을 살펴본다.
 


그리고... 나머지 다섯 개의 키워드들... ​

각 키워드들의 어원, 의미, 적용 사례는 물론 그것이 재해석된 의미까지 이해하는 강좌가 될 것이다.

제2강 도시와 산책자 중에서
제4강 육체의 재현 - 걸그룹 현상을 중심으로 중에서
제7강 정체성 중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