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트앤스터디
[철학] 백상현
라깡 정신분석 임상의 이해
[철학] 강대진
행복한 노후를 준비하는 인문학
[문화예술] 김웅철
초고령사회, 일본에서 길을 찾다
[문화예술] 이희수
이희수 교수의 이슬람 학교
지난 강좌 한 눈에 보기
신규강좌 제안
 
크로스오버 인문학 – 지적 해방을 위한 가이드
   
사유의 악보, 하이브리드 시대의 인문학
 
 
[5월학기] 아트앤스터디 10주년 기념 50% 할인 + 특별선물
강사 : 최정우 
큐레이터 : 서연미
수강기간 : 2011.05.09 ~ 2011.07.04 (8주 )
수강일시 : 매주 월요일, 19:30~21:30
수강료 : 160,000원 → 80,000     수강인원 : 0명
현장 강의 8회
온라인 다시보기 무제한 (신청 후 3개월간)
결제금액 5% 적립금 지급
 
 
49,000원0원
49,000원0원
49,000원0원
49,000원0원
45,000원0원
결제금액 : [특별할인] 160,000 원 -->
숲 수강권 등록
라이브 수강권 등록 라이브 설명
 
 
오프강좌 구매
무이자 할부 안내
자세히 보기
 
강좌소개 커리큘럼 커뮤니티
 
 

이 책은 철학이론이나 문학평론에 대한 것도, 음악비평이나 예술철학에 대한 것도, 단순히 미학이나 정치학에 대한 것도 아니다. 그러나 동시에 그 모든 것들을 함유하고 포괄하는 책은 더더욱 아니다. 잠시나마 이러한 부정신학적인 어법을 버리고 말한다면, 이 책은 그러한 분과와 경계들을 나누거나 통합하는 분류법의 분절들과 종합의 지점들을 문제 삼는 책이다.” ㅡ 최정우, 『사유의 악보』 중

* 본 강좌는『사유의 악보: 이론의 교배와 창궐을 위한 불협화음의 비평들』 (최정우, 자음과모음, 2011)를
교재로 참고하시면, 더욱 좋습니다.

 
 
 

'기형과 잡종의 글쓰기를 위한'

포스트모더니즘을 둘러싼 다양한 사유와 철학들, 그리고 그 이후를 시도하고 감행하는 이론적 실천들 사이에서, 우리는 이론적으로나 실제적으로 어떤 선택 아닌 선택을 해야 하는 상황 속에 놓여 있다. 우리는 다양한 지형들 속에서 어떤 아포리아(들)에 봉착한 듯 보인다.

그렇다면 우리는 지금 다시금 이론을, 그리고 이론 이후를 생각할 수 있을까? 우리에겐 이러한 이론 이후의 문제가 매우 절실한 것으로 다가온다. 이러한 질문을 대전제로 삼아, 서구 사상가의 이론이나 철학 담론들에 대한 단순한 소개와 해설을 넘어, 우리의 현재적 사유를 구성하고 있는 조건들과 방향들을 살펴보는 시간을갖기 위해, 정치 · 철학과 미학, 문학과 예술 등의 분과를 가로지르며, 아니 오히려 그러한 분과들의 분류법 자체를 문제 삼으며, 우리는 『사유의 악보』를 함께 읽을 것이다. 따라서 이 강의는 『사유의 악보』를 읽는 철학적이며 음악적인 일종의 매뉴얼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곧 이 책을 구성하고 있는 글들이 작성될 수 있었던 시간적이고 공간적인 조건과 과정과 미래를 함께 살펴보는 것을 목표로, 따라서 우리가 함께하는 글쓰기는 어떤 모습을 띠어야 하는가 하는 질문을 던지고 나름의 대답을 구해보자.


'이론의 교배와 창궐을 위한 불협화음'

“하나의 서곡over과 하나의 종곡finale, 그리고 13개의 악장들movements과 8개의 변주곡들variations로 이루어진 하나의 악보이다. 그러나 이 악보는 굳이 순차적인 질서로 연주될 필요도 없고 하나의 주제 악구로 통합될 필요도 없다. 그러나 동시에 이 산개되어 있는 주제들과 음표들 사이에서 독자들은 하나의 길을 발견하고 또한 그 하나의 길을 여러 갈래로 해석할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 그리고 이 악보들을 통해서 하나의 ‘음악’이, 또는 몇 개의 서로 다른 변주들이 탄생할 수 있다면, 바로 그 의미에서만 유일한 책이다. 부디 이 매뉴얼이 많은 이들이 스스로 이론을 ‘사용’하고 사유를 ‘구동’하는 데 도움을 주는 문자들과 음표들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지만, 그러나 또한 더욱 근본적으로는, 도대체 사유하는 것이 무슨 의미를 가질 수 있는지를 묻고 그 사유 자체의 ‘사유 가능성’을 제사하고 실험하는 하나의 방편, 하나의 허주가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 차라리 더 크다.” ㅡ 최정우, 『사유의 악보』 중

 
 
 

최정우(비평가)
작곡가, 비평가, 기타리스트. 서울대학교 인문대학 미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원 불어불문학과에서 조르주 바타유의 에로티시즘 문학과 유물론적 철학에 대한 연구로 석사 학위를 받았다. 2000년에 『세계의문학』에 비평을 발표하며 등단했다. 연극과 무용 등 무대음악 작곡가로 활동하고 있으며, 2002년 결성한 3인조 음악 집단 ‘레나타 수이사이드Renata Suicide’를 이끌면서 보컬과 기타를 맡고 있다. 2003년 박상륭 원작의 연극 <평심>을 시작으로, 여러 연극음악과 무용음악을 작곡하고 연주했다. 데이비드 헤어의 희곡 『철로The Permanent Way』를 번역하고, 무용 <육식주의자들>의 대본을 썼다. 현재 계간지 『자음과모음』의 편집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아호雅號'를 '아호我號'로 오해하고 오독하여 오랫동안 필명으로 '람혼襤魂'이라는 호를 사용했고 또 사용해오고 있다.

- 저서
『아바타 인문학』 (최정우 외, 자음과모음, 2010)
『현대 정치철학의 모험』 (최정우 외, 난장, 2010)

- 역서
『레닌 재장전』 (알렉스 캘리니코스 외, 최정우 외 역, 마티, 2010)
『뉴레프트리뷰 1』 (프레드릭 제임스 외, 최정우 외 역, 길, 2010)
『바르트와 기호의 제국』 (피터 페리클레스 트리포나스, 최정우 외, 이제이북스, 2003)

 
 
Y Y Y Y Y Y Y Y
1주
분류법을 분류하기 - 해체론과 미학적 체제, 그리고 문학
서곡. 사유의 악보 / 전체 강의 개요 1강 강의보기
문학적 분류법을 위한 야구 이야기 / 세계문학의 이름으로
2주
역사라는 악보를 연주하기 - 철학적 테제들의 음악적 사상사
테제들의 역사를 위한 현악사중주 2강 강의보기
불가능한 대화를 위한 자동번역기 / 사상사의 한 풍경
3주
불가능성을 감행하기 - 폭력, 윤리, 페티시즘, 그리고 아포리아
폭력의 이데올로기 비판을 위하여 3강 강의보기
페티시즘과 불가능성의 윤리
4주
미학을 미학으로 재생산하지 않기 - 유물론적 예술론과 파국의 해석학
미학을 (재)생산하지 않는 미학 4강 강의보기
파국의 해석학: 후기 혹은 말년의 양식이란 무엇인가
5주
같은 ‘나’를 다른 ‘나’로 진단하기 - 광인과 불가능성의 자서전 독법
나르시시스트를 위한 자기진단법 5강 강의보기
진단과 비판
6주
신 없이 신학하기 - 성과 속, 일원론과 이원론
초월의 유물론, 변성의 무신론 6강 강의보기
인간과 성스러움
7주
농담으로 진담하기 - 장치로서의 문학, 정치로서의 음악
장치란 무엇인가 7강 강의보기
소설을 권유하는 시, 시를 전유하는 소설 / 테크노 음악의 분열과 몽환
8주
문학적으로 철학하기(혹은 그 반대) - 주변과 중심, 본문과 각주, 그리고 잔여들
새로운 제1철학: 불확실한 광장에서 나눈 불편한 우정 8강 강의보기
문학적 철학의 두 가지 유형 / 중독에의 권유
※ 강좌는 불가피한 사정이 있을 경우 폐강될 수 있습니다.
 
 
-『사유의 악보: 이론의 교배와 창궐을 위한 불협화음의 비평들』 (최정우, 자음과모음, 2011)
 
 
 

- ‘인문학의 위기’를 외치는 자칭 인문학자들이야말로 최고의 ‘위기’라고 생각하는 모든 분
- 쉽게 떠먹여 주는 ‘이유식 인문학’, 일종의 감성적/지성적 스펙으로 인식되는 ‘필수 인문학’에
염증을 느끼는 모든 분
- 서구 철학 담론에 대한 단순한 소개/해설이 아니라 ‘이 땅에서 철학하기’를 위한 전유와 전복의
(그러나 동시에 전혀 ‘민족주의적’이지 않은) 사유와 글쓰기를 함께하고자 하는 모든 분

 
 
인문·숲 라이브

 
약도 보기
자세히 보기 자세히 보기 자세히 보기
라이브 신청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