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식론이란 무엇인가
철학 전공자들도 어려워하고 까다롭게 여기는 인식론을 일반인들도 알기 쉽게 풀어냈다. 인식론 전반에 대한 이해와 역사 및 주요 쟁점들을 함께 다뤄 이해를 돕는다.
수강료 : 49,000원 (적립5% : 최대2,450 원)
강사 : 박정하
구성 : 총 14강
교재 : 강의록 제공
수강 기간 : 6개월
지원사항 :
제작년도 : 2005년 ( 일반화질 )
총 40명 참여
 
김*일 님
주*자 님
이*주 님
인식론은 철학의 주요 분야로서 인간의 이성을 탐구하는 영역이며,
지적 작업 자체의 본성을 성찰하는 작업이다.
이성이 이성 자신의 본성을 탐구하는 성찰적 작업이다 보니,
철학의 분야 중 일반인이 가장 접근하기 까다로운 영역이기도 하다.
그러나 이 강의는 어떤 문제를 다루며,
왜 그러한 쟁점이 문제가 되는지를
쉽고 명료하게 정리하고자 한다.
특히 인식론의 주요 쟁점들에 대하여
어떤 모델과 입장들이 병존하고 있는지 살펴봄으로써
인식론 전반에 대한 이해를 갖춘 다음,
이를 기반으로 각 학문 영역에서 제기되는 근본적인 문제들이
인식론적으로 어떻게 해명될 수 있는지 모색해볼 것이다.

조금 더 쉽게 '인식론' 파고들기    

인식론은 세밀하고 복잡한 논의가 많기 때문에 철학 전공자들도 다루기 어렵다고 한다. 이 강의는 일반인을 대상으로 기획되었기 때문에 그 중에서도 중요하고 기초적인 부분만 골라 강의한다.

인식론이란 무엇인가? 간단하게 말하면 ‘앎에 대한 철학적 접근’을 하는 것이다. 이 강의는 인식론 전반에 대한 이해와 더불어 인식론의 역사와 주요 쟁점들을 함께 다루어 수강생들의 이해를 쉽게 하였다.        


인식론의 대상은 지식, 그렇다면 '안다'는 것은 무엇인가? 강의 살짝 맛보기 !    


무엇을 알 수 있는가 : 지식의 종류

1) 나는 수영할 줄 안다. → 절차적 지식, 수행적 지식
- 할 줄 안다 / 할 수 있다 / 하는 능력이 있다.
- 그 절차를 머릿속에 기억하고 떠올릴 필요는 없다.
- 몸에 체득 : 행위체계와 인식체계가 주어진 과제를 수행할 수 있도록 조직화되어야

2) 나는 철학아카데미가 인사동에 있다는 것을 안다. → 표상적 지식
- 수행할 능력을 반드시 포함하는 것은 아님. 새로운 수행능력이 생긴다 해도 그 지식의 본성은 아님.

3) 나는 박정하를 안다. → 식별적 지식 (친숙함에 의한 지식)
- 친숙함 = 그에 관한 정보를 머리에 떠올리고 있으며 + 그를 인지할 능력을 가지고 있어서 식별할 수 있음. - 많은 경우 표상적 지식과 절차적 지식의 결합
- 아닌 경우도 있음 : 흙의 저자가 이광수임을 안다 (표상), 그러나 이광수를 알아 볼 수는 없다. - 기본적으로는 표상적이면서 때로는 절차적 지식을 포함한다.

4) 박정하는 여자를 안다. → 체험적 지식
- ‘그는 세상을 안다.’ : 적절히 행동할 줄 안다. → 절차적 지식
- 육체적 경험을 가졌다 : 체험적 지식 - 절차적, 표상적 지식이 동반되는 경우에도 그 체험의 결과이지 체험 자체는 아니다.  


박정하 교수의 강의는 백만불짜리 강의~    

박정하 교수의 ‘철학 입문 시리즈’ <윤리학입문>, <정치철학입문>, <역사철학입문>은 철학 입문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박정하 교수의 인기 비결은 무엇일까? 내용도 훌륭하지만 특히 수강생을 편안하고 재미있게 해주는 교수법이 비결 아닐까? 차분하고 명확하게 이론을 설명하는 틈틈이 딱딱하고 지루해질 수 있는 수업 시간을 즐겁게 해주는 놀라운 말발~! “고대 그리스 전통에서는 인간을 세 개의 영역으로 이루어진 존재로 규정한다. Triple Being. 한국식으로 이야기하면 인간은 삼겹살이다.”
귀에 쏙쏙 들어오는 명강의, <인식론이란 무엇인가>에서 경험해 보세요.  

제1강 인식론이란 무엇인가? I 중에서
◈ 박정하 외, 『지식의 바다에서 헤엄치기』, 동연